우마신(牛馬神)

우마신

한자명

牛馬神

사전위치

한국민속신앙사전 > 가정신앙 > 신격

집필자 조선영(曺善映)

정의

외양간이나 마구간에 좌정하여 소와 말을 관장하는 가축 신. 마부신, 쇠구영신, 마대장군, 마귀신(馬鬼神), 외양간신, 구신(廐神) 등으로도 불린다.

내용

우마신은 가축이 번성하고 병이 걸리지 않도록 외양간을 지켜주는 신으로, 소나 말을 기르는 집의 외양간이나 마구간에 자리 잡고 있다.

예전에는 소나 말을 귀하게 여겨서 정월의 첫 소날[丑日]이나 말날[午日]에 소와 말을 잘 대접하며 위로하였다. 『동국세시기(東國歲時記)』 시월(十月) 오일(午日) 조에 보면 “오일은 말날이라 부르면서 이날 붉은 시루떡을 만들어 마구간에 차려 놓고 신에게 빌면서 말의 건강을 축원했다. 병오일(丙午日)에는 ‘병(丙)’과 ‘병(病)’의 음이 서로 같아서 말이 병드는 것을 꺼려 말을 쉬게 하였고 무오일(戊午日)에는 귀하게 위하였다.(午日稱馬日 作赤甑餠 說廐中 以禱神祝 其馬健 丙午日則不用 丙與病音相似 忌馬病也 以戊午日爲貴)”라고 되어 있다. 이를 통해 시월 말날에는 붉은 팥떡을 하여 마구간에 차려 놓고 말의 건강을 비는 고사를 지냈음을 알 수 있다.

오늘날에는 이렇게 차려서 제사를 지내는 경우가 거의 없다. 명절이나 마소가 병이 났을 때 제를 지내는 게 전부이다. 제를 지낼 때는 특별히 음식을 차리지 않고 축원만으로 병이 낫기를 빈다. 명절 때도 떡 같은 것을 조금 떼어내 놓는 것이 전부다.

별다른 신체(神體)는 없지만 경기도지역에서는 외양간에 ‘우마걸립’이라고 하여 하얀 종이 또는 창호지를 손수건 크기만큼 잘라서 벽에 박힌 못에 걸어두기도 한다. 이것은 그대로 두었다가 이듬해 고사를 지낼 때 떼어서 불사르고 다시 새 창호지를 준비하여 건다. 강원도지역에서는 창호지 대신 구멍 뚫린 돌을 새끼에 꿰어 걸어두기도 한다.

참고문헌

한국민속대관 (고려대학교 민족문화연구소, 1982), 한국의 집지킴이 (김광언, 다락방, 2000), 한국의 가정신앙-경기도 (국립문화재연구소, 2005), 한국의 가정신앙-강원도 (국립문화재연구소, 2006), 마제 (천진기, 한국민속신앙사전-마을신앙, 국립민속박물관, 2010)

우마신

우마신
한자명

牛馬神

사전위치

한국민속신앙사전 > 가정신앙 > 신격

집필자 조선영(曺善映)

정의

외양간이나 마구간에 좌정하여 소와 말을 관장하는 가축 신. 마부신, 쇠구영신, 마대장군, 마귀신(馬鬼神), 외양간신, 구신(廐神) 등으로도 불린다.

내용

우마신은 가축이 번성하고 병이 걸리지 않도록 외양간을 지켜주는 신으로, 소나 말을 기르는 집의 외양간이나 마구간에 자리 잡고 있다.

예전에는 소나 말을 귀하게 여겨서 정월의 첫 소날[丑日]이나 말날[午日]에 소와 말을 잘 대접하며 위로하였다. 『동국세시기(東國歲時記)』 시월(十月) 오일(午日) 조에 보면 “오일은 말날이라 부르면서 이날 붉은 시루떡을 만들어 마구간에 차려 놓고 신에게 빌면서 말의 건강을 축원했다. 병오일(丙午日)에는 ‘병(丙)’과 ‘병(病)’의 음이 서로 같아서 말이 병드는 것을 꺼려 말을 쉬게 하였고 무오일(戊午日)에는 귀하게 위하였다.(午日稱馬日 作赤甑餠 說廐中 以禱神祝 其馬健 丙午日則不用 丙與病音相似 忌馬病也 以戊午日爲貴)”라고 되어 있다. 이를 통해 시월 말날에는 붉은 팥떡을 하여 마구간에 차려 놓고 말의 건강을 비는 고사를 지냈음을 알 수 있다.

오늘날에는 이렇게 차려서 제사를 지내는 경우가 거의 없다. 명절이나 마소가 병이 났을 때 제를 지내는 게 전부이다. 제를 지낼 때는 특별히 음식을 차리지 않고 축원만으로 병이 낫기를 빈다. 명절 때도 떡 같은 것을 조금 떼어내 놓는 것이 전부다.

별다른 신체(神體)는 없지만 경기도지역에서는 외양간에 ‘우마걸립’이라고 하여 하얀 종이 또는 창호지를 손수건 크기만큼 잘라서 벽에 박힌 못에 걸어두기도 한다. 이것은 그대로 두었다가 이듬해 고사를 지낼 때 떼어서 불사르고 다시 새 창호지를 준비하여 건다. 강원도지역에서는 창호지 대신 구멍 뚫린 돌을 새끼에 꿰어 걸어두기도 한다.

참고문헌

한국민속대관 (고려대학교 민족문화연구소, 1982)
한국의 집지킴이 (김광언, 다락방, 2000)
한국의 가정신앙-경기도 (국립문화재연구소, 2005)
한국의 가정신앙-강원도 (국립문화재연구소, 2006)
마제 (천진기, 한국민속신앙사전-마을신앙, 국립민속박물관, 2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