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사내리당산

고창사내리당산

사전위치

한국민속신앙사전 > 마을신앙 > 신체

집필자 나경수(羅景洙)

정의

전라북도 고창군 성송면 사내리 마을 앞에 서 있는 4기의 입석 형태 당산. 1999년 7월 9일에 ‘전라북도 민속자료 제32호’로 지정되었다.

내용

조선 성종(재위 1469~1494) 때 마을을 지나던 한 도승의 말에 따라 세웠다고 전해진다. 원래는 12당산이 있었으나 어느 날 마을 노인의 꿈에 신령이 나타나 4위만 모시라는 계시가 있은 뒤부터 지금까지 4기에만 정월대보름날에 제사를 지낸다고 한다.

외부로 통하는 마을 어귀 길가에 시정이 있으며, 시정 옆에 당산석이 1기 있고, 북쪽으로 난 논둑길을 따라 각각 약 30~40m의 거리를 두고 3기의 당산석이 연이어 서 있다. 시정 옆에 있는 당산석은 할머니당산, 북쪽 논둑길에 처음에 있는 당산석은 할아버지당산, 그다음은 아들당산, 맨 뒤쪽은 며느리당산이다.

당산제는 할아버지당산-할머니당산-아들당산-며느리당산 순서로 제사를 지낸다. 당산제를 지내면서 왼새끼를 꼬아 두세 바퀴 당산석에 두르고 옷을 입힌다고 하여 당목천을 길게 오려 금줄 사이사이에 끼운다.

모든 당산석은 자연석을 그대로 사용했다. 다만 할아버지당산과 아들당산은 머리에 갓을 씌우듯 갓돌을 올렸다. 남자만 갓을 쓰기 때문에 갓돌도 남신인 할아버지당산과 아들당산에만 씌운 것이다.

당산 명칭 높이 너비 두께 갓지름
할머니당산 65㎝ 45㎝ 22㎝
할아버지당산 109cm 37cm 60cm
아들당산 110cm 40cm 84cm
며느리당산 50cm 40cm 14cm

참고문헌

고창군지 (고창군지편찬위원회, 2009)

고창사내리당산

고창사내리당산
사전위치

한국민속신앙사전 > 마을신앙 > 신체

집필자 나경수(羅景洙)

정의

전라북도 고창군 성송면 사내리 마을 앞에 서 있는 4기의 입석 형태 당산. 1999년 7월 9일에 ‘전라북도 민속자료 제32호’로 지정되었다.

내용

조선 성종(재위 1469~1494) 때 마을을 지나던 한 도승의 말에 따라 세웠다고 전해진다. 원래는 12당산이 있었으나 어느 날 마을 노인의 꿈에 신령이 나타나 4위만 모시라는 계시가 있은 뒤부터 지금까지 4기에만 정월대보름날에 제사를 지낸다고 한다.

외부로 통하는 마을 어귀 길가에 시정이 있으며, 시정 옆에 당산석이 1기 있고, 북쪽으로 난 논둑길을 따라 각각 약 30~40m의 거리를 두고 3기의 당산석이 연이어 서 있다. 시정 옆에 있는 당산석은 할머니당산, 북쪽 논둑길에 처음에 있는 당산석은 할아버지당산, 그다음은 아들당산, 맨 뒤쪽은 며느리당산이다.

당산제는 할아버지당산-할머니당산-아들당산-며느리당산 순서로 제사를 지낸다. 당산제를 지내면서 왼새끼를 꼬아 두세 바퀴 당산석에 두르고 옷을 입힌다고 하여 당목천을 길게 오려 금줄 사이사이에 끼운다.

모든 당산석은 자연석을 그대로 사용했다. 다만 할아버지당산과 아들당산은 머리에 갓을 씌우듯 갓돌을 올렸다. 남자만 갓을 쓰기 때문에 갓돌도 남신인 할아버지당산과 아들당산에만 씌운 것이다.

당산 명칭 높이 너비 두께 갓지름 할머니당산 65㎝ 45㎝ 22㎝ - 할아버지당산 109cm 37cm - 60cm 아들당산 110cm 40cm - 84cm 며느리당산 50cm 40cm 14cm -

참고문헌

고창군지 (고창군지편찬위원회, 20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