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라리

사전위치

한국민속문학사전 > 민요 > 노동요

집필자 강등학(姜騰鶴)
갱신일 2019-01-04

정의

동부 지역의 대표적인 가창유희요로서 아리랑의 원천이 되는 노래.

내용

<아라리>의 분포지는 강원도에 밀집되어 있다. 그리고 강원도와 멀어지면 <아라리>의 분포지도 줄어든다. 상황을 지형적으로 파악하면, <아라리>는 대체로 태백산맥을 축으로 뻗어나간 지맥들의 지세가 미치는 영역에 분포한다. 이는 <아라리>의 중심 분포지가 강원도이며, 또 <아라리>가 강원도를 비롯한 우리나라 동부 지역 산간 지대의 문화 환경을 배경으로 전개된 노래임을 의미한다.

<아라리> 분포지

강원도 강릉, 고성, 동해, 삼척, 속초, 양구, 양양, 영월, 원주, 인제, 정선, 춘천, 태백, 평창, 홍천, 화천, 횡성
경기도 가평, 안성, 양평, 여주, 오산, 용인, 이천, 포천, 화성
충청북도 괴산, 단양, 보은, 음성, 제천, 진천, 청원, 청주, 충주
충청남도 공주, 대전, 부여, 천안, 홍성
경상북도 문경, 봉화, 상주, 영주, 울릉, 의성
전라북도 남원

<아라리>는 전국의 여러 민요 중에서도 용도가 가장 다양한 노래이다. 강원도의 경우 <아라리>의 용도는 논 삶기, 모심기, 논매기, 벼 베기, 볏단 나르기, 밭 일구기, 밭매기, 감자 캐기, 나무하기, 풀베기, 나물 뜯기, 삼 삼기, 디딜빙아 찧기, 떼 타기, 노래 즐기기 등 여러 가지로 나타난다. 강원도 외의 곳에서 <아라리>의 용도는 지역에 따른 편차가 크지는 않지만, 모두 모으면 10여 가지가 된다. 그중 <아라리>의 용도별 비중은 노래 즐기기가 가장 높고, 다음은 나무하기, 모심기, 밭매기의 순으로 나타난다. 그런데 모심기는 조선 후기에 와서 확산된 일이다. 따라서 <아라리>는 본래 노래 자체를 즐기는 가창유희요를 중심 기능으로 하면서 나무하기나, 밭매기 같은 산간 지대의 이러저러한 일에 두루 불린 노래였다고 볼 수 있다.

<아라리>의 가사 1편은 2행 단위로 구성되며, 1행은 네 마디로 구성된다. 후렴을 붙여 부르기도 하고 후렴 없이 부르기도 하지만 <아라리>는 본래 후렴 없이 독창 또는 윤창으로 부르던 노래이다. 뒤에 <아라리>를 <모심는 소리>로 채택한 곳 가운데 일부 지역에서 가창방식을 선후창으로 취하면서 후렴을 규칙적으로 부르는 경우가 생겨났다. 그런데 <아라리>를 후렴 없이 부르는 경우에도 <아리랑어사설>을 간헐적으로 불러왔다. <아리랑어사설>은 ‘아리랑’ 또는 그와 유사한 음가가 들어 있는 가사를 말한다. 다음 중 A~D는 <아리랑어사설>이며, A와 E는 모심기에 <아라리>를 선후창으로 부르는 곳의 후렴이다.

A. 아리랑 아리랑 아라리요/ 아리랑 고개로 나를넘겨주게
B. 아리랑 아리랑 아라리요/ 아리랑 고개로 넘어간다
C. 아리랑 아리랑 아라리요/ 얼었다가 녹으니 봄철이로구나
D. 아리아리 아리아리 아라리야/
날감자를 먹었는지 왜요리아려
E. 아리랑 아리랑 아라리요 아리랑 얼시구 아라리야

<아라리>는 기본적으로 느리고 단조로운 노래이다. <진도아리랑>·<밀양아리랑> 등과 비교하면, 장식음도 적고 음역 또한 좁다. 그러므로 <아라리>는 부르는 데 부담이 적은 대신에 <진도아리랑>이나 <밀양아리랑>처럼 흥과 신명을 일으키기보다는 담담하고 차분한 일상적 정서를 유지한다. 따라서 노래판은 물론이고 일판에서도 <아라리>를 부르는 즐거움과 재미는 스스로의 관심과 생각을 노래로 말하는 데서 얻게 된다. 현지의 창자들은 <아라리>를 하는 것이 꼭 사람과 이야기하는 것 같다고도 하며, 아라리는 “금방 내 심중에서 나오는 소리를 노래하는 것”이라고도 한다. 이는 <아라리>를 부르는 것이 때로는 일상적 대화가 되고, 때로는 속내를 드러내는 표출 행위가 되고 있음을 말한 것이다. <아라리>가 노래 즐기기를 기조적 용도로 하면서 이러저러한 용도에 두루 활용된 것은, 이 노래가 동부 지역 산간 지대의 일상에 편재하는 기반 문화로 자리하고 존재한 것임을 의미한다.

특징 및 의의

<아라리>는 전통 사회의 피지배 계급인 향촌 민중의 노래이다. 그런가 하면 <아라리>는 모두가 향수했지만 특히 여성의 정서가 강하게 작용된 노래이다. <아라리>에 설정된 화자도 남성보다는 여성이 크게 우세하다. 그런데 전통 사회에서 민중은 사회적 약자이며, 여성은 성적 약자이다. 그러므로 <아라리>는 약자의 언론 도구라는 성격을 지니고 있다. <아라리>의 이러한 문화적 성격은 훗날 영화 <아리랑>으로부터 촉발된 민족의 노래 <본조아리랑>의 성격 형성에 문화 원형질로 작용한다. <아라리>가 <아리랑>의 문화 원천이 되는 것이다.

참고문헌

아리랑의 존재양상과 국면의 이해(강등학, 민속원, 2011), 정선아라리의 민요생태와 문화적 의미(강등학, 한국민요학23, 한국민요학회, 2008), 정선아라리의 연구(강등학, 집문당, 1988), 정선의 아라리(김시업, 성균관대학교 대동문화연구원, 2003).

아라리

아라리
사전위치

한국민속문학사전 > 민요 > 노동요

집필자 강등학(姜騰鶴)
갱신일 2019-01-04

정의

동부 지역의 대표적인 가창유희요로서 아리랑의 원천이 되는 노래.

내용

의 분포지는 강원도에 밀집되어 있다. 그리고 강원도와 멀어지면 의 분포지도 줄어든다. 상황을 지형적으로 파악하면, 는 대체로 태백산맥을 축으로 뻗어나간 지맥들의 지세가 미치는 영역에 분포한다. 이는 의 중심 분포지가 강원도이며, 또 가 강원도를 비롯한 우리나라 동부 지역 산간 지대의 문화 환경을 배경으로 전개된 노래임을 의미한다. 분포지 강원도 강릉, 고성, 동해, 삼척, 속초, 양구, 양양, 영월, 원주, 인제, 정선, 춘천, 태백, 평창, 홍천, 화천, 횡성 경기도 가평, 안성, 양평, 여주, 오산, 용인, 이천, 포천, 화성 충청북도 괴산, 단양, 보은, 음성, 제천, 진천, 청원, 청주, 충주 충청남도 공주, 대전, 부여, 천안, 홍성 경상북도 문경, 봉화, 상주, 영주, 울릉, 의성 전라북도 남원 는 전국의 여러 민요 중에서도 용도가 가장 다양한 노래이다. 강원도의 경우 의 용도는 논 삶기, 모심기, 논매기, 벼 베기, 볏단 나르기, 밭 일구기, 밭매기, 감자 캐기, 나무하기, 풀베기, 나물 뜯기, 삼 삼기, 디딜빙아 찧기, 떼 타기, 노래 즐기기 등 여러 가지로 나타난다. 강원도 외의 곳에서 의 용도는 지역에 따른 편차가 크지는 않지만, 모두 모으면 10여 가지가 된다. 그중 의 용도별 비중은 노래 즐기기가 가장 높고, 다음은 나무하기, 모심기, 밭매기의 순으로 나타난다. 그런데 모심기는 조선 후기에 와서 확산된 일이다. 따라서 는 본래 노래 자체를 즐기는 가창유희요를 중심 기능으로 하면서 나무하기나, 밭매기 같은 산간 지대의 이러저러한 일에 두루 불린 노래였다고 볼 수 있다. 의 가사 1편은 2행 단위로 구성되며, 1행은 네 마디로 구성된다. 후렴을 붙여 부르기도 하고 후렴 없이 부르기도 하지만 는 본래 후렴 없이 독창 또는 윤창으로 부르던 노래이다. 뒤에 를 로 채택한 곳 가운데 일부 지역에서 가창방식을 선후창으로 취하면서 후렴을 규칙적으로 부르는 경우가 생겨났다. 그런데 를 후렴 없이 부르는 경우에도 을 간헐적으로 불러왔다. 은 ‘아리랑’ 또는 그와 유사한 음가가 들어 있는 가사를 말한다. 다음 중 A~D는 이며, A와 E는 모심기에 를 선후창으로 부르는 곳의 후렴이다. A. 아리랑 아리랑 아라리요/ 아리랑 고개로 나를넘겨주게B. 아리랑 아리랑 아라리요/ 아리랑 고개로 넘어간다C. 아리랑 아리랑 아라리요/ 얼었다가 녹으니 봄철이로구나D. 아리아리 아리아리 아라리야/ 날감자를 먹었는지 왜요리아려E. 아리랑 아리랑 아라리요 아리랑 얼시구 아라리야 는 기본적으로 느리고 단조로운 노래이다. · 등과 비교하면, 장식음도 적고 음역 또한 좁다. 그러므로 는 부르는 데 부담이 적은 대신에 이나 처럼 흥과 신명을 일으키기보다는 담담하고 차분한 일상적 정서를 유지한다. 따라서 노래판은 물론이고 일판에서도 를 부르는 즐거움과 재미는 스스로의 관심과 생각을 노래로 말하는 데서 얻게 된다. 현지의 창자들은 를 하는 것이 꼭 사람과 이야기하는 것 같다고도 하며, 아라리는 “금방 내 심중에서 나오는 소리를 노래하는 것”이라고도 한다. 이는 를 부르는 것이 때로는 일상적 대화가 되고, 때로는 속내를 드러내는 표출 행위가 되고 있음을 말한 것이다. 가 노래 즐기기를 기조적 용도로 하면서 이러저러한 용도에 두루 활용된 것은, 이 노래가 동부 지역 산간 지대의 일상에 편재하는 기반 문화로 자리하고 존재한 것임을 의미한다.

특징 및 의의

는 전통 사회의 피지배 계급인 향촌 민중의 노래이다. 그런가 하면 는 모두가 향수했지만 특히 여성의 정서가 강하게 작용된 노래이다. 에 설정된 화자도 남성보다는 여성이 크게 우세하다. 그런데 전통 사회에서 민중은 사회적 약자이며, 여성은 성적 약자이다. 그러므로 는 약자의 언론 도구라는 성격을 지니고 있다. 의 이러한 문화적 성격은 훗날 영화 으로부터 촉발된 민족의 노래 의 성격 형성에 문화 원형질로 작용한다. 가 의 문화 원천이 되는 것이다.

참고문헌

아리랑의 존재양상과 국면의 이해(강등학, 민속원, 2011), 정선아라리의 민요생태와 문화적 의미(강등학, 한국민요학23, 한국민요학회, 2008), 정선아라리의 연구(강등학, 집문당, 1988), 정선의 아라리(김시업, 성균관대학교 대동문화연구원, 2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