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기

사전위치

한국민속신앙사전 > 무속신앙 > 무구

집필자 강소전(姜昭全)
갱신일 2018-11-30

정의

제주도굿의 시왕맞이에서 시왕을 청해 들일 때 사용하는 기메로 ‘명기’라고도 한다.

형태

몸기의 형태는 심방에 따라 다소 차이가 있다. 시왕맞이에서 함께 쓰이는 기메 중에 ‘영기’라는 것이 있는데, 이 영기와 몸기의 형태가 서로 뒤바뀌어 인식되기도 하기 때문이다. 몸기는 직사각형 모양의 한지를 이용해 만든다. 윗부분은 양쪽 모서리를 각각 접어 삼각형 모양으로 만든다. 아랫부분은 가운데를 타원형 모양으로 크게 오린다. 마치 타원형으로 오린 곳은 가랑이고, 그 옆으로 두 다리가 있는 모양이다. 다리처럼 된 부분에도 구멍을 만들어 모양을 낸다. 첵지는 붙이지 않는다.

한편 심방에 따라서는 몸기의 형상이 달리 나타나기도 한다. 한지 한 장으로 만드는 것은 같지만 그 모양이 다르다. 윗부분에는 한지 그대로 특별한 모양을 내지 않고, 대나무 가지만 가로로 붙여 놓는다. 아랫부분에는 같은 너비로 한지를 세로 형태로 세 번 잘라준다. 다리가 넷인 모양이다. 각 다리에도 여러 모양을 내 준다. 첵지는 역시 붙이지 않는다.

그런데 후자의 몸기 모양을 두고 영기라고 하는 경우도 있다. 즉 시왕맞이에서 함께 쓰이는 영기와 몸기의 형태가 심방에 따라 바뀌기도 하는 것이다. 다시 말해서 하나는 윗부분을 삼각형으로 하고 가랑이와 두 다리가 있는 모양의 기메이고, 다른 하나는 윗부분을 그대로 두어 대나무 가지를 붙이고 아랫부분은 다리를 넷으로 만든 모양의 기메가 있는 것이다. 어떤 이는 전자를 몸기, 후자는 영기라고 말하기도 하지만 그 반대로 인식하기도 한다. 심방에 따라 첵지를 붙이는 경우도 있다. 하지만 몸기는 어떤 형태와 상관없이 나중에 푸른 잎이 달린 대나무 가지에 묶는다.

내용

몸기는 제주도굿의 시왕맞이에서 시왕을 청해 들일 때 사용하는 기메이다. 심방은 시왕을 청해 들이고 놀릴 때, 이 기메를 들고 춤을 춘다. 중요무형문화재 제71호 기능보유자 김윤수 심방의 설명에 따르면, 시왕맞이 외에 사당클을 매는 큰굿의 ‘초신맞이’와 심방집 굿의 ‘초공맞이’에서도 몸기를 쓴다고 한다. 이런 경우 외에는 몸기를 사용하지 않는다.

참고문헌

제주도 굿의 무구 ‘기메’에 대한 고찰 (강소전, 한국무속학 13, 한국무속학회, 2006)
인간과 신령을 잇는 상징, 무구-전라남도·전라북도·제주도 (국립문화재연구소, 2008)

몸기

몸기
사전위치

한국민속신앙사전 > 무속신앙 > 무구

집필자 강소전(姜昭全)
갱신일 2018-11-30

정의

제주도굿의 시왕맞이에서 시왕을 청해 들일 때 사용하는 기메로 ‘명기’라고도 한다.

형태

몸기의 형태는 심방에 따라 다소 차이가 있다. 시왕맞이에서 함께 쓰이는 기메 중에 ‘영기’라는 것이 있는데, 이 영기와 몸기의 형태가 서로 뒤바뀌어 인식되기도 하기 때문이다. 몸기는 직사각형 모양의 한지를 이용해 만든다. 윗부분은 양쪽 모서리를 각각 접어 삼각형 모양으로 만든다. 아랫부분은 가운데를 타원형 모양으로 크게 오린다. 마치 타원형으로 오린 곳은 가랑이고, 그 옆으로 두 다리가 있는 모양이다. 다리처럼 된 부분에도 구멍을 만들어 모양을 낸다. 첵지는 붙이지 않는다. 한편 심방에 따라서는 몸기의 형상이 달리 나타나기도 한다. 한지 한 장으로 만드는 것은 같지만 그 모양이 다르다. 윗부분에는 한지 그대로 특별한 모양을 내지 않고, 대나무 가지만 가로로 붙여 놓는다. 아랫부분에는 같은 너비로 한지를 세로 형태로 세 번 잘라준다. 다리가 넷인 모양이다. 각 다리에도 여러 모양을 내 준다. 첵지는 역시 붙이지 않는다. 그런데 후자의 몸기 모양을 두고 영기라고 하는 경우도 있다. 즉 시왕맞이에서 함께 쓰이는 영기와 몸기의 형태가 심방에 따라 바뀌기도 하는 것이다. 다시 말해서 하나는 윗부분을 삼각형으로 하고 가랑이와 두 다리가 있는 모양의 기메이고, 다른 하나는 윗부분을 그대로 두어 대나무 가지를 붙이고 아랫부분은 다리를 넷으로 만든 모양의 기메가 있는 것이다. 어떤 이는 전자를 몸기, 후자는 영기라고 말하기도 하지만 그 반대로 인식하기도 한다. 심방에 따라 첵지를 붙이는 경우도 있다. 하지만 몸기는 어떤 형태와 상관없이 나중에 푸른 잎이 달린 대나무 가지에 묶는다.

내용

몸기는 제주도굿의 시왕맞이에서 시왕을 청해 들일 때 사용하는 기메이다. 심방은 시왕을 청해 들이고 놀릴 때, 이 기메를 들고 춤을 춘다. 중요무형문화재 제71호 기능보유자 김윤수 심방의 설명에 따르면, 시왕맞이 외에 사당클을 매는 큰굿의 ‘초신맞이’와 심방집 굿의 ‘초공맞이’에서도 몸기를 쓴다고 한다. 이런 경우 외에는 몸기를 사용하지 않는다.

참고문헌

제주도 굿의 무구 ‘기메’에 대한 고찰 (강소전, 한국무속학 13, 한국무속학회, 2006)인간과 신령을 잇는 상징, 무구-전라남도·전라북도·제주도 (국립문화재연구소, 2008)